© 2023 by Annex. Proudly created with Wix.com

  • Grey Twitter Icon
  • Grey Facebook Icon
  • Grey Google+ Icon
  • Grey Instagram Icon

Notice

우드스, ICT 산업전망 컨퍼런스에서 '스마트 퍼니쳐와 ICT융합의 미래' 발표

IOT 스타트업 우드스(대표 한준희)는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는 '2017 ICT 산업전망 컨퍼런스’에서 ‘ICT융합의 신시장 - 스마트퍼니쳐와 ICT융합의 미래’라는 주제로 사례를 발표 했다.

올해로 16년차를 맞는 사업전망 컨퍼런스는 전 가트너그룹 총괄디렉터 이자 현 IHS Market Technology 부사장인 ‘데일 포드(Dale Ford)’와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 김도환 원장 등 각계에서 비중 있는 인사가 발표자로 참가한다.

우드스 한준희 대표는 "이번 컨퍼런스 발표를 통해 스마트 가구의 ICT융합 과정에서의 강점과 미래 우리 삶속의 스마트가구의 방향을 제시 했으며, 대기업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 등이 ICT 산업을 통해 국내 및 해외 시장까지 진출할 수 있는 기회의 시장으로 다양한 산업과의 융합을 통해 신 시장을 폭 ?게 만들어 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우드스는 스마트퍼니처 뿐만 아니라 신규 건축 및 기존 건축, 사무실 등에 스마트홈 기술을 융합을 시도하고 있으며, 이미 지난 2015년도에 IoT 화장대인 ‘심플렉스 뷰티(Simplex Beauty)’와 ‘애플 키보드&트랙패드 트래이(Apple Keyboard&Treackpad Tray)’등 IT융합 제품을 개발하여 발표한 바 있다.